오늘본 매물이 없습니다
평형
2019년 05월 20일 mon

프리미엄

원룸|투룸

전체매물

부동산커뮤니티

고객센터

중개업소정보

매물등록

마이페이지

OFF
· 아파트 · 원룸 · 매매 · 전세
회원로그인 회원로그인
자동로그인 ID 저장
회원가입 l 아이디 찾기 l 비밀번호찾기
부동산뉴스
126
부동산상식
50
오늘의 이슈
47
자유게시판
1
전문가칼럼
10
이벤트게시판
1
포토갤러리
8
벼룩시장
7
공지사항
0
질문과답변
5
자주묻는질문
1
서비스 이용가이드...
0
입점제휴안내
1
광고문의
2
()
메인 > 커뮤니티 > 부동산뉴스 > 상세보기
[경제뉴스] 미국 금리 인상 (조회:138추천:7) 2018-12-20 20:37:00
작성인: 리치공인     트위터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

미 연방준비은행 기준금이 0.25% 올려, 올해 네 번째 2.25%~ 2.50% 로

한. 미 금리격차 0.5%에서 0.75%로 커졌다.

미, 내년도 금리인상은 3회 에서 2회로 하향 조정

한국은행은 내년 1회 금리인상 전망 우세 (이주열 한은총재 : 통화정책 운영에 여유 생겨)


================ 포털기사 링크=============

https://news.v.daum.net/v/20181220185039290?rcmd=rn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19일(현지시간)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인상했다. 내년 금리 인상 횟수는 기존 3회에서 2회로 하향 조정했다.

미 연준은 이틀간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를 거쳐 이같이 결정했다. 미 경제 매체 마켓워치는 금리 인상이 만장일치로 이뤄졌다고 전했다. 올해 3, 6, 9월에 이은 네 번째 인상으로, 미 기준금리는 2.25~2.50%가 됐다. 지난달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으로 좁혀졌던 한·미 금리 역전폭은 다시 0.75%포인트로 벌어졌다.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

연준은 성명에서 “노동시장과 경제활동이 지속해서 강세를 보이고 있다”며 노동시장 상황과 인플레이션에 근거해 금리를 인상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연준은 내년부터 통화 긴축 속도를 조절하기로 했다. 통화정책회의 직후 공개된 점도표(dot plot)에서는 FOMC 위원 17명 중 11명이 내년 금리 인상이 2번을 넘지 말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은 금리 인상 결정 후 기자회견에서 “연준은 현재 강한 성장과 실업률 감소를 예상하지만 그것이 실현되지 않으면 경로를 바꿀 수 있다”고 말했다. 연준은 내년도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예상치도 기존 2.5%에서 2.3%로 하향 조정했다.

‘단호’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이 19일(현지시간) 워싱턴 기자회견장에서 기준금리 인상에 관해 설명하고 있다.
워싱턴=신화연합뉴스

미 금리 인상 속도 조절에도 경계감은 여전하다. 연준 성명서에 ‘점진적 금리 인상’ 문구가 유지됐다는 점 때문이다. 연준이 보다 확실하게 금리 인상 브레이크 페달을 밟을 것이라던 시장의 기대에 못 미친다. 박정우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실패한 비둘기 흉내”라고 표현했다.

‘안도’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20일 서울 중구 한국은행으로 출근하면서 미 금리인상이 국내 금융시장에 미치는 영향 등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20일 출근길에 기자들에게 “글로벌 경제여건, 국제금융시장 동향, 미국 경기 흐름에 따라서 통화정책도 어느 정도 고려해 볼 수 있다는 여지를 남겨 뒀다고 본다”며 “경제지표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했기 때문에 지금 제시된 내년도 금리 인상 경로가 또 그대로 갈지를 지켜봐야 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미국 경제성장률 전망 하향 조정에 주목했다. 정부 및 관계기관 거시경제금융회의에서 이호승 기획재정부 제1차관은 “금리 인상이 당장 국내 시장에 미치는 영향이 크지 않을 것”이라면서도 “미국이 내년 기준금리 인상 횟수를 하향 조정한 것은 미국 경제 성장세 둔화를 의미해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밝혔다. 미·중 무역갈등과 브렉시트(Brexit·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신흥국 불안 등도 위험요인으로 지적됐다.

다만 연준이 밝힌 대로 2회 인상이 된다면 한국으로서는 한숨 돌리는 셈이다. 국내 경기 둔화 우려, 글로벌 불확실성 확대 등으로 내년 한은은 1회 정도만 금리 인상이 가능할 것이란 전망이 많다. 이 총재는 “미국의 금리 인상 속도가 늦춰진다면 세계 경제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이 줄어들 수 있어 각국 통화정책 운용에 약간 여유가 생길 수 있다”고 말했다

   메모
패스워드
도배방지키
 74367768
추천 소스보기 목록 
신다온부동산
055-345-2330
코아루공인중개사사무소
055-342-8937
대왕부동산
055-345-0414
리버티 부동산
055-343-6682
동경공인중개사사무소
055-342-8850
수정공인중개사사무소
055-343-3050
(주)바램인터렉티브
055-286-1102
NEW청운공인중개사사무소
055-342-9100
히트공인중개사사무소
055-345-7700
뉴진영부동산
055-345-9797
진영신도시부동산중개
055-343-9887
금와공인중개사
055-342-0010
원 공인중개사
055-345-7600
대창부동산
055-342-2332
돼지공인중개사사무소
055-345-4986
한방공인중개사사무소
055-346-7767
중흥에코시티부동산중개사무소
055-345-3467
진영공인중개사사무소
055-344-0113
리치부동산공인중개사
055-343-1616
애플공인중개사사무소
055)342-3363
가야공인중개사사무소
055-343-0911
진영이진부동산
0553420169
조은부동산
055-343-2345
행복한부동산공인중개사사무소
055-321-3388
프라임부동산
055-345-3348
가람공인중개사사무소
055-342-3910
에이스 공인중개사사무소
010-7777-4128
굿모닝공인중개사사무소
055-343-8009
우리공인중개사사무소
055-342-2520
이용약관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입점제휴안내 l 고객센터 l 커뮤니티 l 서비스이용가이드 l 설문조사

경남 김해시 진영읍 장등로 91.136동 1층 104호(중흥예스-클래스진영1단지) | 사업자 등록번호 744-87-00659 | 문의전화 : 010-8944-0016 | 팩스번호 : 055-343-1610 | 사이트 장애전화 : 070-4365-3808
COPYRIGGHT 2017 JINYEONGNET ALL RIGHTS RESERVED